"현장은 모든 것을 말한다."

2013년 3월 29일 새벽 비행기로 상하이에서 단둥으로 갑니다.
사진은 2011년 10월 1일 베이징 발 단둥 행 비행기 표네요.

투먼과 훈춘은 2012년에 두 차례 더 다녀왔었는데,
단둥만 이렇게 찾아가게 되는 것도 참 좋네요.

중국의 대북제재와 북중경협 현황 살펴보러갑니다.
북한의 신의주와 압록강을 끼고 마주하는 단둥.


역시 생명체는 긴장해야 발전이 있나봅니다.
설렘 반, 긴장 반이네요.

좀 무거워도 노트북 가져가려하구요.
인터넷이 되는 숙소를 고른다면
살아있는 단둥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지식의 갈증을 해소하는 마음으로.

 

 

 

 

2011년 10월 1일 베이징-단둥 가던 비행기 안에서 찍었던 사진.

2011년 10월 1일 단둥 공항에 도착하여.

 

이제 많이 바뀌었겠죠? 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 단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