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1월 24일 저는 중국 지린성 투먼시에서 북중러 접경도시 훈춘에 왔습니다. 

그래도 훈춘이 어딘지 모르시겠다구요?



저기 파란점이 중국 지린성 훈춘시입니다. 중국의 땅끝마을이네요 ㅎ 

2014년 1월 25일 이 글을 쓰고 있는 현재도 훈춘시의 숙소에서 쓰고 있습니다. 

지금 목표는 저기 핀이 꽂혀있는 단둥시에 설날까지 가는건데 가능할 지 모르겠습니다. 





중국 지린성 투먼시에서 훈춘시까지 소형 버스로 1시간 20분 정도 타니 도착했습니다. 

제 개인적으로는 네 번째 방문이네요.


훈춘시의 변화는 정말 상전벽해입니다. 


훈춘시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와 북한 나선(나진-선봉)으로 바로 가는 국제 버스도 있습니다. 

이따 아침에는 취엔허(권하) 세관과 방천으로 갈 예정입니다. 



이제 시작이네요.










상하이 푸단대 외교전공 박사과정 이창주

연락처 : sadmist@hanmail.net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