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2.28. 중국 상하이 시 중심가 신천지(新天地)에 전시된 외제 차량

중국 사람들이 좋아할 요소를 갖춘 전시 기획이라 놀람.


정말 대단한 전시 기획..


상하이 자유무역시험구 외제차 수리센터 규제완화로
완성차량 품목 상하이 내수시장 확대될 듯


관련 차량 브랜드는 블로그에 광고하지 않겠음. ㅎ

대신 가장 마지막 사진을 보면 사진 속에 답이 있음.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5년 6월의 상하이 황포강입니다. 황포강黄浦江은 중국식으로 발음하면 황푸지앙인데요. 

황푸지앙을 기준으로 동쪽이 푸동이고, 서쪽이 푸시(포서) 지역입니다.

황포강의 서쪽에 서양 양식의 건물이 늘어선 거리를 와이탄(外滩; 외탄; Bund)입니다.

그리고 황포강 동쪽 동방명주가 보이는 저곳이 바로 루찌아쭈이(陆家嘴; 육가취) 지역입니다.

 

쑤저우허(苏州河)가 황포강(黄浦江)으로 연결되고 황포강이 다시 장강(长江, 양쯔강扬子江)과 연결되어

최종적으로 동중국해로 흐르게 됩니다.

상하이의 지정학적 가치는 바로 물에서 시작해 물에서 완성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루찌아쭈이는 상하이의 금융지역으로서 2015년 3월부터 상하이 자유무역시험구 지역으로 포함되었습니다.

앞으로 중국 금융 개혁의 선두 지역으로 자리매김하게 된 것이지요.

 

상하이에 출장오시는 분들도 많고 관광 오시는 분들도 많으신데

최근 황포강의 분위기 느껴보시라고 사진 찍고 동영상 찍은 것들 블로그에 올려봅니다.  

 

보이는 지역 관련된 설명은 동영상으로 대신하겠습니다.

참고로 저는 상하이에 계속 상주하고 있습니다.

 

혹시라도 사진을 사용하고 싶으신 분들은 모두 사용 가능하지만

출처만 밝혀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11월 중국 저장성(절강성) 이우시,

스페인 마드리드로 첫 출발을 위해 대기 중인 블록트레인(화물열차)

 

 

2014년 스페인 마드리드,

중국 이우시 행 출발을 기다리고 있는 이신어우 블록트레인

 

 

노란색 라인은 TSR(시베리아 횡단철도)이고,

빨간색은 이신어우(이우~마드리드) 블록트레인 라인입니다.

이신어우는 여객 라인은 아니고 화물열차 라인입니다.

 

이상 세 장의 사진 출처 : 中国搜索

 

 

 

 

2015년 4월 13일 저는 이신어우 기점인 이우(义乌) 시 이우서역(义乌西站)에 현장답사 다녀왔습니다.

이우시는 세계 잡화류의 30%, 중국 잡화류의 70%를 공급하는 소상품 거대 도매시장이 있는데요.

물론 그 도매 시장과 가구시장 등도 방문해봤습니다.

 

중국의 현재 일대일로(실크로드경제벨트, 21세기 해상실크로드)가 적극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우시에서 출발해 카자흐스탄~러시아~유럽으로 연결되는 이 블록트레인이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물론 낙관만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닙니다. 회수되는 공 컨테이너가 많이 발생하고 있기 때문인데요.

이우시의 막강한 물량에 비해 스페인 발 화물이 적어서 발생하게 된 문제이겠지요.

 

제가 방문했을 때는 2015년 4월 13일 월요일이었는데요.

이 날 저녁 오후 6시 30분(중국 시각)에 블록트레인 출발 예정이었기 때문에

주변 물류창고에서는 계속 화물을 웨건에 실고 있었는데요.

저 시각에 기관차는 저렇게 따로 두고 있었습니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로 중국에 아예 이사와 산 지 5년차,
상하이에 이사온 지 4년차다.

상하이에 살면서 정말 많은 손님과
이곳 와이탄을 걷고 황포강을 바라보지만
항상 뭔가 설레고 기분이 맑아진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추종호 2015.03.15 01:33

    나진항에 대해 검색하던 중 들렀습니다. 너무 수고하시고 고생하심에 감히 격려의 박수를 보냅니다. 감사해요~ 또 찾아 뵐 기회가 많겠습니다. 건강하세요. 넙쭉^^
    woong_b@naver.com

    • addr | edit/del Shanghai LEE 2015.03.16 16:36 신고

      안녕하세요. 이창주입니다. 격려의 말씀 너무 감사드립니다.
      나진항에 관련하여 혹여 도움이 필요하시면 말씀주시구요.
      많은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中国 春节期间 百度迁徙地图

 

중국의 설날이라 할 수 있는 춘절(春节)이 시작되었습니다.

더불어 좋은 자료가 있어서 하나하나 캡처해 블로그에 올려봅니다.

 

Network Flows까지 표시된 중국 사람들의 이동 교통 네트워크.

귀향하는 사람과 여행가는 사람들을 표시한 네트워크라 할 수 있는데

도로, 철로, 항만의 항목이 있어서

교통 네트워크 및 인구 유동 분포를 파악하기 용이하게 되어 있습니다.

 

더 좋은 것은 위의 도시 점(node)을 클릭하면 

각 도시를 향하는 교통 네트워크와 함께 유동의 양을 갸늠할 수 있는 수치도 함께 나옵니다.

 

아래는 제가 관심 있어하는 몇 개 도시를 직접 클릭해 캡처해보았습니다.  

 

 

 

상하이, 상해, 上海

 

 

베이징, 북경, 北京

 

 

 

선전, 심천, 深圳

 

 

 

충칭, 중경, 重庆 

 

 

 

선양, 심양, 沈阳

 

 

창춘, 장춘, 长春

 

 

하얼빈, 哈尔滨

 

 

각 지역별 기차역 및 기차 노선 이용 노선

 

 

가장 붐비는 기차역 표시도 나와있네요.

 

1)    上海虹桥站 상하이 홍차오(홍교) 기차역

2)    北京西站 베이징 서역

3)    南京西站 난징 서역

4)    广州南站 광저우 남역

5)    郑州站 정저우 역

6)    广州站 광저우 역

7)    汉口站 한커우 역

8)    深圳北站 선전 북역

9)    北京南站 베이징 남역

10)  上海站 상하이 역

 

 

 

아무래도 중국의 대부분 발전한 지역이 바다를 끼고 있는 연안지역임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2014년에 개통된 란저우~신장 우르무치 고속철도 개통으로

철로 네트워크 부분에 표시된게 확인되네요.

 

향후 일대일로의 추진이 더 가시화되어 서부지역 개발이 더 본격화된다면

위의 그림에도 변화가 생가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지금 연구하고 있는 중국 동북지역은 여전히 교통 인프라가 많이 부족한 상황이지만,

2015년을 기준으로 많은 인프라가 완공되기 시작하여

2020년에는 대부분 개통할 예정이라 변화가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관련 자료 출처 : http://qianxi.baidu.com/

 

 

 

 

이창주 낙서함.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4월 22~27일 KMI 출장으로 연변 지역을 다녀왔습니다.

보이는 곳은 도문시 두만강, 건너편은 북한 남양시.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숙사 테라스에 나가 다시 눈을 뜨니 안개가 뿜어낸 되회적 상하이 풍경이 내 마음 속 깊은 곳에 닿는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중국 지린성 투먼시, 건너편은 북한 함경북도 남양군.
철로 교각 부분에서 찍은 사진.
남양 쪽에 전에 보이지 않던 건물들이 제법 보였다.

이때까지만해도 상하이에서 동북으로 이동한지 얼마 안되서 
해지는 시간을 잘못 계산했다.
중국은 어느 지역이건 같은 시간을 쓰는데 
동북지역의 경도는 한국과 같아서 상하이보다 해가 빨리졌다.

무거운 짐을 그대로 짊어지고 이곳에서 멍하니 길을 바라보았었다. 
2012년 2월, 탈북자가 압송되던 이곳을 조용히 지켰던 기억이 떠올랐다.

두만강쪽으로 내려가는 길이 있어서 그 밑으로 내려가보았다. 
두만강 바로 앞까지 나있는 길이 있었다. 
그곳까지 가보았는데 그런 용기가 날 수 있었던 이유는 
그곳에 중국 국기가 꽂혀있었기 때문이었다. 

칠흑같은 어둠 속, 창끝으로 베는 듯한 추위보다
분단된 조국의 애환이 나의 가슴을 눌렀다. 

정말 열심히 배우고 연구하고 공부하고 그래야겠다는 생각만 남았던 것 같다. 
이곳을 다녔던 많은 선배님들도 분명 이런 기분이었을테다. 

밤이 되자 북한 노래가 들려왔는데 그 노래는 북한 쪽이 아니라
이 철로 교각 부근의 중국 측 아파트 단지에서 들려왔다. 

반가움보다는 두려움이 더 컸던게 사실이었다. 
숨을 죽이고 다시 화물차 교각쪽으로 걸어가기 시작했다. 

그리고 두만강 공원으로 쭉 더 걸어갔는데

두만강을 썰매장으로 활용하던 중국의 모습이 기억에 남는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날씨가 너무 추워 온몸이 얼어버렸었지요. 

저는 아직도 중국 지린성 지린시(길림시)에 있습니다. 


위의 사진은 2014.1.21.에 찍은 사진입니다. 

관련 지역 관련 정보는 서서히 올리겠습니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년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제2차 중화문화포럼에 다녀왔습니다. 

유일한 외국인으로 발제도 잘 마무리짓구요.

중국 허난성 카이펑시, 옛 이름 삐엔량 관광도 중국 교수님들과 정치인분들과 함께 다녀왔습니다. 


이곳은 중국 송나라 시기에 황궁을 모조로 만든 곳입니다. 

유명한 관광지이기도 하지요.


관련 사진 몇 장 올리는 것으로 이야기 마무리하겠습니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