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숙사 테라스에 나가 다시 눈을 뜨니 안개가 뿜어낸 되회적 상하이 풍경이 내 마음 속 깊은 곳에 닿는다. 






Posted by Shanghai L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